[바른 이야기] 알고 계시나요? 치과도 응급실이 있답니다!

살다보면 예기치 않게 병원을 찾아야 하는 순간들이 있다. 병원이 문 닫은 시간에 사고를 당하거나, 아이들이 밤중에 열이 심하게 나는 경우 등이다. 자신의 일이든 가족, 지인의 일이든 응급실을 찾은 경험이 한번쯤은 있을 것이다. 그런데 치아도 응급실이 존재할까? 답부터 이야기하자면 ‘yes’다. 그럼 치과의 응급 상황은 어떤 것이 있는지 살펴보자.

치아가 부러졌다
종종 치과에 치아 조각을 갖고 오는 분들이 있다. 아이들이 넘어지거나 어딘가에 부딪혀 부러진 치아를 가져오는 것이다. 가져온 치아 조각이 크다면(전체 치아의 1/4 이상) 붙이는 방식을 사용하기도 하지만 일반적으로는 치아 색의 재료로 충전하는 방식을 사용한다.

치아가 부러진 경우 응급 상황을 판단하는 중요한 지표는 통증의 유무다. 말을 잘 하지 못하는 아이들은 이가 시리거나 불편한 경우 해당 부위로 손을 가져가기 마련이다. 만약 다친 지 하루 이틀 지났음에도 아이가 계속 다친 곳을 만진다면 치과를 찾아갈 필요가 있다.

치아 주변 조직에 문제가 생겼다
치아가 충격을 받으면 치아를 잡고 있는 잇몸뼈와 잇몸이 영향을 받게 된다. 이때 치아의 위치가 변하는 경우가 있는데, 증상에 따라 구분할 수 있다. 치아가 흔들리기만 하는 것을 아탈구(subluxation)라고 한다. 치아가 잇몸뼈로 들어가 주변 치아에 비해 아랫부분에 위치하는 것은 함입(intrusion), 반대로 치아가 잇몸뼈에서 빠져 나와 주변 치아보다 키가 커진 것을 정출(extrusion)이라 한다. 치아가 옆으로 이동한 것은 측방 탈구(lateral luxation)라 한다.

이때 응급실을 가야하는지 여부는 역시 통증에 달려있다. 심한 통증이 지속된다면 응급실 내원이 필요하다. 만약 입을 다물 때 위치가 변화된 치아가 입안에 먼저 닿는다면 응급실에 내원해 치아를 재위치 시키는 경우가 일반적이다. 이러한 경우 당장은 치아에 문제가 나타나지 않더라도 시간이 지나면서 문제가 나타나는 경우가 있다. 그러므로 외상을 입었다면 반드시 치과 점검을 할 것을 권유한다.

치아가 완전히 빠졌다
치아가 통째로 빠진 경우 식립하고 고정하는 경우가 일반적이다. 이때 식립에 성공하기 위해 중요한 것은 ‘시간’이다. 30분 이내에 치아를 식립할 경우 성공률은 90%에 달한다. 30~90분 이내에 식립할 경우 성공률은 43%, 90분이 지난 후 식립할 경우 성공률은 7%로 떨어진다. 치아가 빠진 경우 빠르게 치과 응급실을 찾아야 하는 이유다.

그럼 빠진 치아는 어떻게 보관해서 가져가야 할까? 정답은 식염수다. 하지만 집에 식염수가 없을 경우에는 흰 우유도 괜찮다. 만약 식염수도, 우유도 없다면 치아를 혀 밑에 넣고 치과로 향하자. 이 모든 방법의 핵심은 치아 뿌리 부분을 건조시키지 않는 것이다. ‘물에 넣어가도 괜찮지 않을까’ 생각하기 쉽지만, 물은 체액과 농도가 다르다. 치아 뿌리에 오히려 손상을 줄 수 있다. 위와 같은 방법으로 치아를 보관해 빨리 치과 응급실을 찾는 것이 필요하다.

요즘엔 야간 진료하는 병원들이 많다. 하지만 밤에 치아를 다쳤을 만일의 경우를 대비해 가까운 치과 응급실 정도는 알아두자.

<전국 치과 응급실 정보>

서울
강동구 강동경희대학교 치과병원 02-440-8282
송파구 서울아산병원 02-3010-3333
강남구 강남 세브란스 치과병원 02-2019-3333
서초구 강남 성모병원 02-2258-2370
서대문구 연세대학교 치과대학병원 02-2228-8958
종로구 서울대학교 치과병원 02-2072-3011, 2475
동대문구 경희대학교 치과병원 02-958-8114, 8282

경기
고양시 국민보험공단 일산병원 031-900-0114
안양시 평촌 성심병원 031-380-4129
수원시 아주대학교 치과병원 031-219-7777

강원
강릉시 강릉원주대학교 치과병원 033-640-3112
원주시 연세대학교 원주세브란스기독병원 033-741-1649, 0119

충청
대전 서구 원광대학교 치과병원 042-366-1119
대전 중구 선치과병원 042-220-8129
천안 동남구 단국대학교 치과병원 041-550-0114

전라
광주 동구 전남대학교 치과병원 062-220-5555
조선대학교 치과병원 062-220-3280
전주 덕진구 전북대학교 치과병원 1577-7877
익산시 원광대학교 치과병원 063-859-2968

경상
대구 중구 경북대학교 치과병원 053-200-5100, 7550
부산 진구 부산백병원 051-90-6220~3
부산 서구 부산대학교병원 051-240-7501~2
동아대학교병원 051-240-5300~1

모든 사고는 발생 전에 예방하는 것이 최선이지만 언제 어떤 사고가 생길지 알 수 없다. 모든 응급실에 치과 응급실이 있지 않으므로 지역의 가까운 치과 응급실을 알아둘 필요가 있다. 위 병원들의 경우 필자가 직접 조사한 내용이다. (2017.10월 기준) 꼼꼼하게 담았지만, 빠진 병원이 있을 수 있다. 만약의 상황에 이 글을 읽는 독자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

 

[바른 이야기] 우리 아이 충치 예방을 위한 ‘치아 홈 메우기’
>> http://hirawebzine.or.kr/14001
[바른 이야기] 밤중 수유와 충치의 연관성
>> http://hirawebzine.or.kr/13639
[바른 이야기] 손가락 빠는 아이, 어떻게 해야 할까요?
>> http://hirawebzine.or.kr/13482
[바른 이야기] 칫솔질 싫어하는 아이 어떡하죠? 양치질 교육 방법
>> http://hirawebzine.or.kr/12812

※ 외부 기고는 본 기관의 공식적인 입장이나 의견과 다를 수 있습니다.

(Visited 114 times, 1 visits toda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