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평원 건강톡

성숙한 가을, 쓸쓸함에 대하여

바람이 차가워지면 자꾸 무언가가 그리워진다. 따뜻했던 봄날의 햇살 따스한 거리와 뜨거웠던 여름날이 그렇다. 조금 전 지나온 시간인데도 우리는 늘 그 시간들을 그리워하며 이 계절을 보낸다. 누군가가, 어떤 시간이, 어느 날의 마음이 자꾸만 그리워지는…

심평원 건강톡

가을밤의 낭만

  가을 밤의 낭만, 시원한 바람과 가을 내음이 가득한 10월의 밤은 둘이 아닌 혼자여도 충분히 아름다운 밤이다. 시간이 된다면 벤치에 앉아 황홀 가을밤을 감상해보라.         책이 생각…

심평원 건강톡

추(秋)남 추(秋)녀가 되는 방법

길을 걷다 보면 쓸쓸한 바람이 온 몸을 감싸는 계절. 떨어지는 낙엽에도 이유없이 가슴이 먹먹해지는 가을이 왔다. 높고 파란 가을 하늘에 마음은 깊어지고 평소 쉽게 지나쳤던 모든 것들에 마음이 쓰인다. 밝고…

심평원 건강톡

가을에 읽어 보리

독서의 계절 가을이 왔다. 평소 책 한 권 안 읽던 사람들도 괜히 책상 앞에 앉아 한 권의 책을 펼쳐보게 되는 그런 계절. 하지만 몇 장 넘기기도 전에 눈꺼풀은 천근만근 내려오고 왜 그리 잠은…

심평원 건강톡

10월의 어느 멋진 날

얼굴에 닿는 바람조차 가을이 묻어나는 10월. 울긋불긋 아름다운 산으로 단풍놀이를 떠나거나 사랑하는 가족, 연인의 손을 잡고 가을 소풍을 떠나고 싶어지는 그런 계절이다. 만물이 익어가는 가을, 그 중에서도 가을이 가장 깊어지는…

심평원 건강톡

밤하늘의 꽃을 찾아서

불꽃축제의 계절이 돌아왔다. 밤하늘을 아름답게 수놓는 형형색색의 화려한 불꽃은 보는 이들로 하여금 탄성을 자아낸다. 어두운 밤하늘을 배경으로 화려하게 피어나는 불꽃은 마법처럼 신비롭기만 한데 불꽃의 아름다운 색깔이나 다양한 모양은 어떻게 만들어지는 것일까?…

심평원 건강톡

도심 속의 숨은 나들이 코스

도심 속의 숨은 나들이 코스   매일매일 숨 돌릴 틈 없이 바쁜 도시인의 생활. 도로를 가득 메운 차들과 매연으로 가득한 뿌연 하늘은 우리의 가슴을 답답하게 하기도 한다. ‘탁 트인 자연으로…

심평원 건강톡

내가 지나친 길가 가로수의 비밀

‘가로 수 그늘 아래 서면 떠가는 듯 그대 모습. 어느 찬비 흩날린 가을 오면 아침 찬바람에 지우지….’ 가을이면 나도 모르게 입가에 맴도는 이 노래. 이문세의 ‘가로수 그늘 아래 서면’이다. 여름에는…

심평원 건강톡

10월은 가을 윤달? 외국은 윤달 같은 것이 있을까?

윤달 (閏月) 이란?   태음력에서는 달이 지구를 한 바퀴 도는데 354일이 걸리기 때문에 365일을 기준으로 보면 1년에 11일이 부족하게 된다. 이 때문에 계절과 역월이 맞지 않을 수 있어 3년~4년에 한…

심평원 건강톡

행복이 가득한 결실을 꿈꾸며

되돌아 보게 되는 계절, 가을   모든 것이 새롭고 설렜던 봄을 지나, 치열했던 여름도 지나 어느새 가을이다. 마음의 여유가 생겼다. 서로를 바라보는 눈빛도 깊어졌다. 말하지 않아도 그 마음이 잔잔하게 느껴지는…

1 22 23 24 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