힐링 라이프

[여행가의 노트] 부산, 언제 가도 좋은 그 곳

여행을 다니다보면 제2의 고향같이 느껴지는 장소가 있다. 반복되는 일상으로 흘러가던 어느 날인가 떠났던 부산이 그랬다. 부산의 풍경, 시원한 바닷바람, 어둠이 깔리면 드러나는 도심의 화려한 야경, 부산 사람들의 투박한 듯 정이…